트럼프, 北거래 제3국 은행.기업 제재 발표 ..中인민은행은 대북 신규거래 중단 지시
트럼프, 北거래 제3국 은행.기업 제재 발표 ..中인민은행은 대북 신규거래 중단 지시
美 새 대북제재 "北 다녀온 선박·비행기 180일간 美입항 금지" (워싱턴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미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총회에 참석, 한 행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백악관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과 무역거래를 하는 제3국 금융기관과 기업, 개인을 겨냥한 새 대북제재 행정명령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새 제재에는 북한과 거래한 외국은행을 금융망에서 퇴출시키고 북한에 다녀온 모든 선박과 비행기를 180일 동안 미국에 입항할 수 없도록 하는 등의 고강도 조 이수완 국제부 부국장 alexlee@ajunews.com
2017-09-22 09:01:55
푸에르토리코, 11년 경기침체 위로 덮친 허리케인 재앙에 '망연자실'
푸에르토리코, 11년 경기침체 위로 덮친 허리케인 재앙에 '망연자실'
허리케인 '어마'에 이어 불과 보름 만에 다시 들이닥친 초강력 허리케인 '마리아'로 카리브해 섬나라 곳곳에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허리케인 마리아는 20일 오전(현지시간)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야부코아 해안에 상륙하기에 앞서 도미니카섬을 휩쓸며 7명의 사망자를 냈다. 프랑스령 과달루페 섬에서도 주민 2명이 실종됐다. 사진은 이날 마리아가 접근해오기 전 도미니카공화국의 바바로 해안에 배 한척이 파도에 떠있는 모습. [사진=AP=연합 ]연이은 허리케인의 재앙에 푸에르토 윤은숙 기자 kaxin@ajunews.com
2017-09-21 13:52:06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W+q4gOuhnOuyjCDspp3si5xdIOu2geuvuOqwhCDqsIjrk7Eg6rOg7KGw7JeQIOuJtOyaleymneyLnMK37Jyg65+97Kad7IucIO2YvOyhsOyEuA==
[글로벌 증시] 북미간 갈등 고조에 뉴욕증시·유럽증시 혼조세
[사진=연합/AP] 22일(이하 현지시간) 뉴욕증시와 유럽증시의 주요 지수는 북한과 미국의 갈등으로 지정학적 우려가 고조되면서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9.64포인트(0.04%) 내린 22,349.59에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1.62포인트(0.06%) 상승한 2,502.22에 거래를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23포인트(0.07%) 높은 6,426.92를 기록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연일 강경 발언을 내놓
2017-09-23 09:16:07
W+q1reygnOycoOqwgF0g576OIOyLnOy2lOyepeu5hCDqsJDshowg7JiB7Zal7JeQIOyDgeyKuSDrp4jqsJA=
[국제유가] 美 시추장비 감소 영향에 상승 마감
[사진=연합/AP] 22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미국 시추장비가 줄어들었다는 소식에 영향을 받아 상승 마감했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1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0.11달러(0.2%) 높은 배럴당 50.66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는 지난 5월 이후 최고 수준이라고 CNBC 등 외신은 보도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브렌트유 11월물도 배럴당 0.67% 상승한 56.81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유전 서비스 업체 베이커휴에 따르면 미국 내 원유 시추장비 수가 기존 744대에서 5대 감소한 것으
2017-09-23 09:00:33
66+46rWtIOydtOyWtCBFVeuPhCDrjIDrtoEg7KCc7J6sIOuzuOqyqe2ZlC4uLiLsm5DsnKAg6riI7IiYLCDtiKzsnpDCt+yGoeq4iCDsoJztlZwg65OxIOuPiOykhCDssKjri6gg7KO866ClIg==
미국 이어 EU도 대북 제재 본격화..."원유 금수, 투자·송금 제한 등 돈줄 차단 주력"
미국에 이어 유럽연합(EU)도 북한의 핵 도발에 대응하기 위한 독자적인 추가 제재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그 수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2014년 7월 31일 평양 김정숙 평양방직공장에서 한 여성이 근무하는 모습. [사진=연합/A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물류·금융 등 독자적 추가 대북제재에 대한 행정명령에 서명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유럽연합(EU)도 제재안 마련 초읽기에 들어갔다. 원유 금수, 투자·송금 제한 등 자금줄 차단에 주력하면서 전방위적 압박을 가할 것으로
2017-09-22 11:29:12
5YyX66as7Jqp7Zi4LCDquYDsoJXsnYAg7JyE7JuQ7J6l7J20IOqyveqzoO2VnCDstIjqsJXqsr0g64yA7J2R7J2AICLslYTrp4gg7YOc7Y+J7JaR7IScIOyXreuMgOq4iSDsiJjshoztg4Qg7Iuc7ZeYIg==
北리용호, 김정은 위원장이 경고한 초강경 대응은 "아마 태평양서 역대급 수소탄 시험"
북한 김정은, 트럼프 유엔 연설에 대응해 직접 성명 발표 (서울=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21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유엔 총회 연설에 대응해 직접 본인 명의의 성명을 발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2일 보도했다. 사진은 연설문을 손에 들고 성명을 읽는 김정은 모습.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미국에 대해 사상최고의 초강경대응조치를 고려하고 있다고 밝힌 것과 관련, 조만간 북한이 대규모 도발을 감행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김정은은 21일 자신 명의로 발표한 성명에서 도널드 트럼
2017-09-22 10:49:52
W+q4gOuhnOuyjCDspp3si5xdIDEy7JuUIOe+jiDquLDspIDquIjrpqwg7J247IOBIOyghOunneyXkCDribTsmpXspp3si5wg7J287KCc7Z6IIO2VmOudvS4uLuycoOufveydgCDtmLzsobDshLg=
[글로벌 증시] 12월 美 기준금리 인상 전망에 뉴욕증시 일제히 하락...유럽은 혼조세
[사진=연합/AP] 21일(이하 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오는 12월 기준금리을 한 차례 더 인상할 수 있다는 전망 속에 일제히 하락 마감했다. 유럽 증시는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53.36포인트(0.24%) 내린 22,359.23에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7.64포인트(0.30%) 떨어진 2,500.60에 장을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3.35포인트(0.52%) 하락한 6,422.69를 기록했다. 이날 지
2017-09-22 08:41:10
W+q1reygnOycoOqwgF0gT1BFQyDsgrDsnKDrn4kg6rCQ7IKwIOuFvOydmCDslZ7rkZDqs6Ag7Zi87KGw7IS4Li4u6riI6rCS7J2AIO2VmOudvQ==
[국제유가] OPEC 산유량 감산 논의 앞두고 혼조세...금값은 하락
[사진=연합/AP] 21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의 산유량 감산 기한 연장 논의에 대한 기대감이 번진 가운데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1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0.14달러 떨어진 배럴당 50.55달러에 마감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브렌트유 11월물은 오후 6시 28분 기준 0.18달러 상승한 56.47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OPEC 회원국과 비회원국 등 주요 산유국들은 오는 22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회의를 열고 산유량 감
2017-09-22 08:17:34
576OLCDljJfqsbDrnpgg7Jm46rWt7J2A7ZaJIOygnOyerCDrk7Eg7LSI6rCV66ClIOuPheyekCDrjIDrtoHsoJzsnqwg67Cc7ZGcIA==
美, 北거래 외국은행 제재 등 초강력 독자 대북제재 발표
美 새 대북제재 "北 다녀온 선박·비행기 180일간 美입항 금지" (워싱턴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1일(현지시간) 미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총회에 참석, 한 행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백악관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과 무역거래를 하는 제3국 금융기관과 기업, 개인을 겨냥한 새 대북제재 행정명령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새 제재에는 북한과 거래한 외국은행을 금융망에서 퇴출시키고 북한에 다녀온 모든 선박과 비행기를 180일 동안 미국에 입항할 수 없도록 하는 등의 고강도 조치들
2017-09-22 07:09:25
6rWs6riALCDrjIDrp4wgSFRDIOyduOyImOKApuyCvOyEseOGjeyVoO2UjCDrjIDtla3rp4gg67aA7IOB7ZWY64KY
구글, 대만 HTC 인수…삼성ㆍ애플 대항마 부상하나
[사진=HTC] 구글이 대만의 스마트폰 제조업체 HTC를 인수한다. CNBC는 20일(이하 현지시간) 구글이 HTC와 인수협상을 벌여 지분 인수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HTC 인수는 스마트폰 제조업에 대한 구글의 야망을 드러내는 것이라고 방송은 지적했다. 구글은 지난 2011년 모토로라를 인수했었다. 그러나 이렇다할 성과를 내지 못하고 2014년에 중국 레노보에 되팔았다. 이후 구글의 하드웨어 진출은 잠시 주춤하는 듯 했다. 그러나 최근 자체 브랜드 휴대폰인 픽섹폰을 출시하면서 구글이 다시 하드웨어 사업에 강한 의욕을
2017-09-21 17:31:48
IuuNlCDqsJXroKXtlZwg7KeA7KeEIOyYrCDsiJgg7J6I64ukIiDrk6TsjansnbTripQgJ+u2iOydmCDqs6DrpqwnIOyXsOyHhCDsp4Dsp4Tsl5Ag6rO17Y+sIO2ZleyCsA==
"더 강력한 지진 올 수 있다" 들썩이는 '불의 고리' 연쇄 지진에 공포 확산
20일(현지시간)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오른쪽)이 멕시코 모렐로스 주 호후틀리 지역의 지진 참사 현장을 찾아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연합/EPA] 멕시코에서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한 이후 하루 만에 뉴질랜드와 일본, 대만, 인도네시아 등에서 연쇄 지진이 일어나면서 이른바 '불의 고리'를 중심으로 지진 공포가 확대되고 있다. 24시간 이내에 큰 규모의 지진이 연속으로 발생하면 지진파가 단층을 따라 이동하면서 또 다른 대형 지진을 일으킬 수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영국 일간
2017-09-21 16:11:29
576O7Jew7KSALCDrgrTri6zrtoDthLAg7J6Q7IKw7LaV7IaMIOyyqyDsi5ztlokg4oCm6riI66as64qUIOuPmeqysCwg7Jew64K0IOy2lOqwgOyduOyDgSDsoITrp50g
美연준, 내달부터 자산축소 첫 시행 …금리는 동결, 연내 추가인상 전망
[사진=연합/EPA] 미국의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보유자산 축소를 발표했다. 미국 경기회복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경기를 살리기 위해 풀었던 막대한 유동성을 거둬들이는 조치로, 각국은 향후 글로벌 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20일(이하 현지시간) 연준은 이틀간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마친 뒤 다음부터 본격적으로 자산을 줄여 나가겠다고 발표했다고 블룸버그 등 미국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연준은 다음 달부터 10
2017-09-21 15:37:03
576O7Jew7KSAIOuztOycoOyekOyCsCDstpXshozroZwgJ+q4tOy2lSDrs7jqsqntmZQiIC4uLuyEuOqzhCDqsr3soJwg7JaR7KCB7JmE7ZmUIOyLnOuMgCDrp4jqsJDtlZjrgpgg
美연준 보유자산 축소로 '긴축 본격화" ...세계 경제 양적완화 시대 마감하나
[사진=연합/AP]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10월부터 점진적인 보유 자산 축소를 단행하겠다고 공식 발표하면서 글로벌 경제가 양적완화(QE) 시대를 마감하고 본격적인 긴축 시대로 돌입할 지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유럽중앙은행(ECB)이 다음 달 통화정책 회의에서 양적 완화 축소(테이퍼링)를 발표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지만, 일본은행 등 다른 중앙은행들은 즉각적인 테이퍼링보다는 금리 인상 카드를 선호하고 있는 모습이다. ◆연준, 10월부터 보유 자산 축소···&qu
2017-09-21 15:33:17
W+yVhOy5qOydhCDsl6zripQg6rWt7KCc64m07IqkXSDnvo7sl7DspIAgRk9NQyDqsrDqs7wg67Cc7ZGcwrfsnbzrs7gg64yA66eMIOyngOynhMK3576O67aA7Ya166C5ICLrjIDrtoEg7JWV67CVIOuqqOuToCDsmLXshZgiIOuTsQ==
[아침을 여는 국제뉴스] 美연준 FOMC 결과 발표·일본 대만 지진·美부통령 "대북 압박 모든 옵션" 등
재닛 옐런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 [사진=연합/EPA] ◆ 연준 "10월 자산 축소 시작...연내 1회 금리 인상 가능"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기준금리 동결, 10월부터 자산 축소 시작 등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를 발표했다고 블룸버그통신, CNBC 등 외신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 2008년 금융위기 이후 경기부양 차원에서 국채 등을 매입해 자산을 늘려왔던 연준이 보유 자산 축소 방침을 시행하는 것은 사상 처음이다. 시장 충격을 완화하기
2017-09-21 08:25:39
W+q4gOuhnOuyjCDspp3si5xdIOe+jiDsl7DspIAg6riI66asIOyduOyDgSDsi5zsgqzsl5Ag64m07JqV7Kad7IucwrfsnKDrn73spp3si5wg7Zi87KGw7IS4IA==
[글로벌 증시] 美 연준 금리 인상 시사에 뉴욕증시·유럽증시 혼조세
[사진=연합/AP] 20일(이하 현지시간) 뉴욕증시와 유럽증시의 주요 지수는 연내 금리 인상 시사 등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에 주목한 가운데 혼조세를 보였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41.79포인트(0.19%) 높은 22,412.59에 마감했다. S&P 지수는 1.59포인트(0.06%) 상승한 2,508.24에 거래를 마쳤다. 반면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5.28포인트(0.08%) 떨어진 6,456.04를 기록했다.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연준
2017-09-21 07:28:16
W+q1reygnOycoOqwgF0gT1BFQyDstpTqsIAg6rCQ7IKwIOq4sOuMgOqwkOyXkCDsg4HsirkuLi5XVEkgMS45JeKGkQ==
[국제유가] OPEC 추가 감산 기대감에 상승...WTI 1.9%↑
[사진=연합/AP] 20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이라크 등 주요 산유국의 산유량 감축 연장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이 번지면서 상승 마감했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11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0.93달러(1.9%) 상승한 배럴당 50.4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브렌트유 11월물은 오후 6시 29분 기준 1.15달러(2.1%) 오른 56.29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CNBC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발표된 미국의 원유 재고량이 전망치를 상회했지만 주요 산유국들의 산유량 감산 연장 가능
2017-09-21 06:58:17
67O066as7IqkIOyhtOyKqCDsmbjrrLTsnqXqtIAg7IKs7J6E7ISk4oCm7JiB6rWtIOyGjO2UhO2KuCDruIzroInsi5ztirgg6rCA64ql7ISx4oaR
보리스 존슨 외무장관 사임설…영국 소프트 브렉시트 가능성↑
[사진=AP연합] 19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파운드화가 외환시장에서 크게 올랐다. 영국 외무장관인 보리스 존슨이 테리사 메이 총리의 브렉시트 총리 정책에 반기를 들고 주말이 오기 전에 사임할 수 있다는 뉴스가 시장을 움직였다고 CNBC는 이날 전했다. 앞서 지난 18일 영국 중앙은행인 영란은행이 금리인상을 더디게 진행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히면서 파운드화는 하락했었다. 그러나 19일 영국 일간지인 텔레그래프는 만약 메이 총리가 오는 22일 이탈리아에서 하는 연설에서 "스위스 스타일"의 브렉시트
2017-09-20 17:38:52
5pelIOyhsOq4sCDstJ3shKAg67Cp7Lmo7JeQIOyXlOqzoCDrpqzsiqTtgawg67aA7IOBLi4uIu2YhO2WiSDsmYTtmZQg7KCV7LGFIOycoOyngCDqsIDriqXshLEg64aS7JWEIiA=
日 조기 총선 방침에 엔고 리스크 부상..."현행 완화 정책 유지 가능성 높아"
[사진=연합/EPA] 조기 총선과 중의원 해산 가능성 등 일본 정치 이슈로 인해 엔고 리스크 이슈가 부상하고 있다. 엔저를 기반으로 하는 아베노믹스(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경제 정책)에 어떤 영향을 줄지 주목되는 가운데 현재 진행되고 있는 일본중앙은행(BOJ)의 통화정책결정회의 결과에도 덩달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블룸버그통신, 니혼게이자이신문 등 외신은 최근 보도를 통해 아베 총리가 10월 조기 총선에서 승리한다면 구로다 하루히코 일본은행 총재의 재임명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아베노믹스와 일본 시장에 적
2017-09-20 16:09:23
J+uMgOq3nOuqqCDsoJXrs7TsnKDstpwnIOyXkO2AtO2MqeyKpCDtm4Ttj63tko0g6rOE7IaN4oCm7Jew67Cpwrfsp4DrsKkg7KCV67aALCDsnZjtmowg7KCE67Cp7JyEIOyImOyCrCDrj4zsnoU=
'대규모 정보유출' 에퀴팩스 후폭풍 계속…연방·지방 정부, 의회 전방위 수사 돌입
[사진=AP=연합 ] 미국 3대 개인신용정보업체 중 하나인 에퀴팩스의 대량 정보유출 사태가 발생한 지 2주가 지났지만, 후폭풍은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연방정부를 비롯해 다양한 기관에서 조사에 착수했으며, 법적인 소송 등 문제가 더욱 커지고 있어 에퀴팩스의 미래를 더욱 불투명하게 만들고 있다고 CNN은 19일(이하 현지시간) 지적했다. 연방정부와 주 관료들 그리고 의회까지 에퀴팩스 보안 유출 사태 및 소비자 서비스, 내부 거래 등에 대해 면밀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번 유출로 대략 1억 4300만명의 정보가 유출
2017-09-20 16:02:54
J+u2iOydmCDqs6DrpqwnIOupleyLnOy9lCDqsJXsp4Tsl5Ag67mE7IOBIOyCrO2DnC4uLiLsiJjrsLHrqoUg7IKs66ed7JeQICfrqZXsi5zsvZQg64yA7KeA7KeEJyDslYXrqr0g7J6s7JewIOyasOugpCI=
'불의 고리' 멕시코 강진에 비상 사태..."수백명 사망에 '멕시코 대지진' 악몽 재연 우려"
[사진=연합/EPA] "멕시코 대지진의 악몽이 재현되는 것은 아닐까." 19일(이하 현지시간) 멕시코 중남부 지역에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 단시간에 사상자가 수백명으로 늘면서 '비상사태'가 선언됐다. 구조 작업이 본격적으로 이뤄지고 있지만 인명 피해가 더욱 증가할 전망이어서 제2의 멕시코 대지진 참사가 재현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고조되고 있다. BBC, 뉴욕타임스(NYT)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께 수도 멕시코시티에서 멀지 않은 중남부 지역에서 규모 7.1의 강진이 발생했
2017-09-20 15:29: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