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기사 6

W+yDne2ZnOqyveygnOuyleyViCDthrrslYTrs7TquLBdICZxdW90O+q4iOyctcK364W464+ZIOyLnOyepSDrgrTrtoDqs6DrsJzsnpAsIOuylcK37KCc64+E7KCBIOuztO2YuCDrsJvqsowg7ZWgIOqygyZxdW90Ow==
[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금융·노동 시장 내부고발자, 법·제도적 보호 받게 할 것"
국회는 입법기관으로서 더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고자 수많은 법을 연구하고 법제화합니다. 민생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며, 공정한 경제 성장의 토대를 만들기 위한 국회의원들의 법안 발의는 20대 국회 내내 계속 될겁니다. <아주경제>는 한국 경제·민생을 바꿀 20대 국회 생활·경제 법안을 발굴해 소개하겠습니다. 모든 법에는 논란이 있고, 논쟁과 토론이 따릅니다. 이 법이 치열한 토론 끝에 세상의 빛을 보게 될지는 장담할 수 없어도 의미있는 '법안의 탄생', 그 시작을 기록합니다. &
2017-09-21 18:51:39
W+yDne2ZnOqyveygnOuyleyViCDthrrslYTrs7TquLBdIOq5gOyiheuvvCAmcXVvdDvruYTsoJXsg4HsoIEg6rK97KCc7Zmc64+Z7JeQIOqzvOyEuO2VtOyVvCZxdW90Ow==
[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김종민 "비정상적 경제활동에 과세해야"
국회는 입법기관으로서 더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고자 수많은 법을 연구하고 법제화합니다. 민생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며, 공정한 경제 성장의 토대를 만들기 위한 국회의원들의 법안 발의는 20대 국회 내내 계속 될겁니다. <아주경제>는 한국 경제·민생을 바꿀 20대 국회 생활·경제 법안을 발굴해 소개하겠습니다. 모든 법에는 논란이 있고, 논쟁과 토론이 따릅니다. 이 법이 치열한 토론 끝에 세상의 빛을 보게 될지는 장담할 수 없어도 의미있는 '법안의 탄생', 그 시작을 기록합니다. &
2017-09-14 18:31:22
W+yDne2ZnOqyveygnOuyleyViCDthrrslYTrs7TquLBdIOuvvOuzkeuRkCAmcXVvdDsyMDMwIOuCtOyXsCDsooXslrgg64iI7JWe4oCm7KCV67aAwrfqta3tmozqsIAg7Z6YIO2VqeyzkCDrr7jrnpgg6LuK7IKw7JeFIOuwnOyghCDsp4Dsm5AmcXVvdDs=
[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민병두 "2030 내연 종언 눈앞…정부·국회가 힘 합쳐 미래 車산업 발전 지원"
17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현대자동차의 친환경차 ‘차세대 수소전기차’ 미디어 설명회에서 허학수 현대자동차 디자인 실장, 이기상 환경기술센터장, 이광국 국내영업본부장, 류창승 국내마케팅 실장(왼쪽부터)이 수소전기차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고 있다. [남궁진웅 기자, timeid@ajunews.com] 국회는 입법기관으로서 더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고자 수많은 법을 연구하고 법제화합니다. 민생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며, 공정한 경제 성장의 토대를 만들기 위한 국회의원들의 법안 발의는 20
2017-09-03 18:43:43
W+yDne2ZnOqyveygnOuyleyViCDthrrslYTrs7TquLBdIOydtOyiheq1rCAmcXVvdDvri7nri7ntlZjqsowg7IS46riI64K06rOgIOuzteyngCDtmJztg50g64iE66Ck7JW8JnF1b3Q7
[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이종구 "당당하게 세금내고 복지 혜택 누려야"
[그래픽=연합뉴스] 출범 100여 일을 맞은 문재인 정부를 정의하는 단어들 중 하나는 '증세'다. 초대기업에 대한 법인세 명목세율 인상, 초고소득자에 대한 과세 강화 등 이른바 부자들을 향한 '핀셋증세' 방안이 뜨거운 감자다. 헌법 38조에는 '모든 국민은 법률이 정하는 바에 의하여 납세의 의무를 진다'고 명시돼 있다. 그러나 이는 소득의 형편을 전제로 한다. 하지만 새 정부가 이 같은 방침을 잇따라 발표하자, 일각에서는 모든 국민은 세금을 내야 한다는 '국민개세주의'를 주장하는 목소리
2017-08-27 19:00:00
W+yDne2ZnOqyveygnOuyleyViCDthrrslYTrs7TquLBdIOyxhOydtOuwsCDsnZjsm5AgJnF1b3Q77IKw7Lac6re86rGwIOyXhuuKlCDrjIDtlZkg7J6F7ZWZ6riIIO2PkOyngOuPvOyVvCZxdW90Ow==
[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채이배 의원 "산출근거 없는 대학 입학금 폐지돼야"
참여연대와 반값등록금국민본부, 경희대·고려대·한양대 등 각 대학 총학생회 관계자들이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대학 입학금 폐지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동국대 102만원, 한국외대 99만원, 고려대 99만원. 대학알리미를 통해 본 2017학년도 사립대 대학 입학금 상황이다. 학교마다 다르고, 기준, 용도 모두 불명확하다. 전국 4년제 대학 248곳의 평균 입학금은 57만원이었다. 지난해 '입학금 폐지 대학생 운동본부'에서는 대학생 9782명의 서명을 받아 부당 과잉 징수를
2017-08-17 19:48:01
W+yDne2ZnOqyveygnOuyleyViCDthrrslYTrs7TquLBdICfqsozsnoTro7AnIOyLnOq4ie2VnCDqsIDsg4HtmZTtj5DigKbsp4TsnoXqt5zsoJzCt+yGjOu5hOyekCDrs7TtmLjsnqXsuZgg7ZWE7JqU
[생활경제법안 톺아보기] '게임룰' 시급한 가상화폐…진입규제·소비자 보호장치 필요
국회는 입법기관으로서 더 살기 좋은 세상을 만들고자 수많은 법을 연구하고 법제화합니다. 민생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약자를 보호하며, 공정한 경제 성장의 토대를 만들기 위한 국회의원들의 법안 발의는 20대 국회 내내 계속 될겁니다. <아주경제>는 한국 경제·민생을 바꿀 20대 국회 생활·경제 법안을 발굴해 소개하겠습니다. 모든 법에는 논란이 있고, 논쟁과 토론이 따릅니다. 이 법이 치열한 토론 끝에 세상의 빛을 보게 될지는 장담할 수 없어도 의미있는 '법안의 탄생', 그 시작을 기록합니다.
2017-08-01 18:27:13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