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HOT뉴스

이 시각 많이 본 뉴스

더보기
7J2464+ELCDquIDroZzrsowg7Yis7J6Q7LKY66GcIOqwgeq0keuwm+uKlCDsnbTsnKDripQ/
인도, 글로벌 투자처로 각광받는 이유는?
인도가 빠른 경제 성장률과 함께 금융산업 호황 덕에 글로벌 투자처로 각광받고 있다. 인도 주식시장에서 금융회사 투자 수익률이 크게 오르고 환율도 안정세를 보이는 등 투자 환경이 개선되고 있다. 20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인도 금융회사 투자 총수익이 10% 상승하면서 주식시장 내 10개 주요 산업 중 최상위로 올라섰다. 금융 관련 거래량이 지난 5년간 11%포인트 증가, 전체 산업의 36%를 차지하고 있다. 가장 크게 오른 곳은 인도에서 5번째로 큰 민간은행 예스뱅크(Yes bank)다. 지난 2년간 예스뱅크의 시가총액
2017-07-20 17:35:50
7J2464+E64Sk7Iuc7JWELCDrr7zqsIQg7Yis7J6QIOy0ieynhCDsgqztmZzigKYg64K064usIOy0iCDqsr3soJwg7KCV7LGFIO2MqO2CpOyngCDrgrTrhpPripTri6Q=
인도네시아, 민간 투자 촉진 사활… 내달 초 경제 정책 패키지 내놓는다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지난해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인니 비즈니스포럼에서 연설하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인도네시아 정부가 투자 촉진을 위해 내달 초 새로운 경제 정책 패키지를 내놓을 예정이다. 재정수지 적자 확대로 인프라 투자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민간 자본의 참여를 적극적으로 끌어내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20일 인도네시아 영자지 자카르타포스트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정부는 다음달 초 투자를 촉진하기 위한 제16차 경제 정책 패키지를 발표할 예정이다.
2017-07-20 15:29:56
64K064WEIO2DnOq1rSDtla3qs7Ug7JqU6riIIOq4ieuTsSDsoITrp53igKYg7IOB7Iq57Y+tIOyghOyEuOqzhCDtj4nqt6AgMuuwsA==
내년 태국 항공 요금 급등 전망… 상승폭 전세계 평균 2배
[타이항공] 내년 태국 항공 요금이 전세계적으로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할 전망이다. 20일 태국 영자지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칼슨 웨곤릿 트래블(CWT)은 내년 태국의 항공 요금이 올해보다 6.6%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항공 요금이 같은 기간 2.8% 상승하는 것보다 높은 수치다. 전세계 평균 항공 요금은 원유 가격이 상승할 것으로 보임에 따라 3.5%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CWT의 전망은 최근 국제항공운송협회(IATA)가 발표한 항공료 삭감 추세를 반영하는 것이다. IATA는 올해 1분기 교통
2017-07-20 10:33:40
5Y2w5bC8IOyImOy2nMK37IS47J6FIOyRpeyRpSDripjsp4Drp4wg64K07IiY6rK96riwICfslZTsmrgn
印尼 수출·세입 쑥쑥 늘지만 내수경기 '암울'
[인도네시아 가계 수입 및 지출 지수 추이 (자료: FT) ] 인도네시아의 내수 시장 전망이 어둡다. 인도네시아의 수출과 정부 세입은 크게 늘었으나 가계 소비·소득·제조업 지수는 되레 떨어지고 있다.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 산하 연구조직인 컨피덴셜리서치(FTCR)에 따르면 2분기 인도네시아 경기심리지수(Economic Sentiment Index)는 4.5포인트 하락한 76.3을 기록했다. FTCR이 지난 2013년부터 조사를 시작한 이후 두번째로 큰 하락폭이다. 재정적 조건을 비롯해 가계 수입, 소비시장 등 전반적인 경
2017-07-19 17:35:38
67Kg7Yq464KoIOuztO2XmOyLnOyepSwg7IOB67CY6riwIDIxJSDshLHsnqXigKYg6riA66Gc67KMIOuztO2XmOyCrCDtiKzsnpAg7Zmc67Cc
베트남 보험시장, 상반기 21% 성장… 글로벌 보험사 투자 활발
베트남 하노이시 모습 [사진=연합뉴스 제공] 베트남 보험시장이 올해 들어 20%대 고성장세를 이어간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글로벌 보험사들의 투자도 활발한 모양새다. 19일 중국 매체인 신화넷에 따르면 베트남 재무부는 올해 상반기 베트남 보험사들이 모은 총 보험료가 18억 달러(약 2조223억원)로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했다고 밝혔다. 총자산은 117억 달러(약 13조1450억원)로 지난해보다 19% 늘었다. 총자산 가운데 생명보험사가 73.4% 차지했다. 베트남 보험시장은 최근 몇 년 동안 20%가 넘는 성장세를 이
2017-07-19 17:19:53
IuuyoO2KuOuCqCDqsr3soJwsIOyZuOq1reyduO2IrOyekCDquLDrsJjsnLzroZwg7ISx7J6l7IS4IOydtOyWtOqwiCDrk68i
"베트남 경제, 외국인투자 기반으로 성장세 이어갈 듯"
홍성환 기자 = 베트남 경제가 외국인직접투자(FDI)를 통해 올해도 양호한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19일 국제금융센터가 내놓은 '베트남 경제전망 및 투자여건 점검' 보고서에 따르면 베트남 경제는 1986년 개혁정책 시행 이후 외국인 투자를 기반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국제금융센터] 올해 들어 6월까지 베트남 FDI는 77억2000만 달러(약 8조7000억원)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6.5% 늘어나며 급증세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해에는 158억 달러(약 17조7000억원)로 전년 대비 9%나
2017-07-19 13:39:54
67Kg7Yq464KoIE0mQSDsi5zsnqUg7KO866qp7ZWY64qUIOyVhOyLnOyVhCDtiKzsnpDsnpDrk6Q=
베트남 M&A 시장 주목하는 아시아 투자자들
홍성환 기자 = 아시아 투자자들이 베트남 인수·합병(M&A) 시장을 주목하고 있다. 인구 9500만명에 매년 6%대의 높은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는 베트남을 기회의 땅을 보고 있는 것이다. 이에 아시아 지역 투자자들이 앞다퉈 현지 기업 인수에 뛰어들면서 관련 시장이 달아오르고 있는 모습이다.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 ◆ 아시아 투자자, 베트남 M&A 참여 활발 18일 베트남 영자지인 베트남넷 브릿지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베트남 M&A 거래액은 30억 달러(약 3조4000억원) 규모로 전년 대비 28%
2017-07-18 18:00:00
NuyblCDsi7HqsIDtj6zrpbQg7KO87YOd7YyQ66ekIDIxJSDtlZjrnb0g
6월 싱가포르 주택판매 21% 하락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 이규진 기자 = 지난 6월 싱가포르 주택판매는 전달보다 21% 하락했다. 부동산 프로젝트가 적게 진행되면서 거래량도 줄었다. 18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싱가포르 개발자들은 지난달 820 유닛(unit)을 판매했다. 5월에 판매된 1039 유닛보다 적은 수치다. 지난달 새로 나온 주택 수는 159유닛으로 5월 370유닛보다 낮다. 판매 수가 세자릿수로 떨어진 건 4개월만에 처음이다. 싱가포르 정부는 2009년 이후 주택 가격을 잡기 위한 노력해왔다. 부동산 가격은 15분기 만에 하락했다. 지난 1975년 부
2017-07-18 17:23:10
J+yCrOydtOuyhCDrp53rqoXsp4AnIO2FlOugiOq3uOueqCwg7J2464uI7JeQ7IScIOq3ueuLqOyjvOydmOyekCDssYTrhJAg7LCo64uo
'사이버 망명지' 텔레그램, 인니에서 극단주의자 채널 차단
[텔레그램 이미지 ] 홍성환 기자 = 암호화 메신저 서비스인 텔레그램이 인도네시아에서 IS(이슬람국가) 등 극단주의 세력들이 이용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채널을 차단키로 했다. IS가 동남아 진출을 본격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커지면서 인도네시아 정부가 자국 내에서의 텔레그램 사용을 제한하는 등 강경 대응에 나선 데 따른 조치다. 18일 영국 경제지 파이낸셜 타임즈에 따르면 텔레그램은 앱 내에서 극단주의자들의 콘텐츠를 검열하라는 인도네시아 정부의 요구를 받아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도네시아 정부가 인터넷
2017-07-18 10:28:25
7LWc7JWF7J2YIOq4sO2bhOuzgO2ZlCDstZzrjIAg7ZS87ZW07KeA7JetIOS6nuKApiDtlYTrpqztlYDCt+ykkeq1rcK37J2464+EIOy3qOyVvQ==
최악의 기후변화 최대 피해지역 亞… 필리핀·중국·인도 취약
[스리랑카 대홍수…158명 사망·이재민 46만명 (뉴델리 연합AP)] 이규진 기자 = 아시아 국가들은 최악의 기후변화를 겪을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기온은 섭씨 8도 넘게 오르고 잦은 홍수와 해수면 상승으로 피해를 크게 입을 것으로 분석됐다. 아시아개발은행(ADB)이 최근 낸 보고서에 따르면 해수면이 1m 오르면 가장 많은 피해를 입는 지역은 아시아가 될 전망이다. 작물 수확량은 물론 산호초 폐사 등 수십억달러의 피해가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중국 북서부파키스 아프가니스탄 타지키스탄 등의
2017-07-18 10:13:27
베트남, 부패 뇌물 75% 반납하면 사형→ 종신형
이규진 기자 = 내년부터는 베트남에서 부패나 뇌물 혐의로 사형 판결을 받았을 경우 부정이득액 75% 이상을 반납하면 사형을 면할 수 있다고 현지언론은 17일 전했다. 부정 이득을 자발적으로 환수하면 사형에서 종신형으로 낮춰주는 것이다. 원래 2015년 7월 시행할 예정이었으나 법조문 오류로 내년 1월부터 시행한다. 베트남은 5억동(2500만원) 이상을 횡령하거나 3억동(1500만원) 이상의 뇌물을 받으면 사형을 받는다.
2017-07-17 17:53:47
6rWs6riALCDsnbjrj4TshJwg7YG065287Jqw65OcIOyCrOyXhSDsnbjroKUgMuuwsCDtmZXrjIA=
구글, 인도서 클라우드 사업 인력 2배 확대
[사진=연합뉴스 제공] 홍성환 기자 = 구글이 인도에서 클라우드 사업을 본격 추진키 위해 관련 인력을 확대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인도 영자지 이코노믹타임즈에 따르면 구글은 올해 내에 인도에서 클라우드 사업을 위한 인력을 2배로 확대할 계획이다. 클라우드 플랫폼은 클라우드 컴퓨팅 기반의 서비스를 말한다. 클라우드 컴퓨팅은 이용자의 모든 정보를 인터넷상의 서버에 저장하고, 이를 각종 IT 기기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IT 시장조사기관 가트너 자료를 보면 올해 인
2017-07-17 15:23:27
J+uCqOykkeq1re2VtCfqsIAg662Q6riw7JeQ4oCmIOykkeq1rcK37JWE7IS47JWIIOq1reqwgOqwhCDtjKjqtowg6rCI65OxIOqzoOyhsA==
'남중국해'가 뭐기에… 중국·아세안 국가간 패권 갈등 고조
홍성환 기자 = 남중국해 영유권을 놓고 중국과 아세안 국가들 간 패권 갈등이 격화될 양상을 보이고 있다. 중국이 최근 남중국해 군사기지화에 속도를 높이면서 영향력을 확대하자, 아세안 국가들이 이에 적극적으로 맞서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 미국과 일본도 문제에 적극 개입하면서 상황이 더욱 복잡해지고 있는 모양새다. 남중국해 지도 [사진=위키피디아 캡쳐] ◆ 중국, 남중국해 군사기지화 본격화 중국이 아세안 국가들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남중국해 스프래틀리 군도(중국명 난
2017-07-17 11:20:37
7Iux6rCA7Y+s66W0IOy1nOuMgOusvOulmOyXheyytCBHTFAg7IKwIOykkeq1reqzhCDsu6jshozsi5zsl4TigKYg7J247IiY6rCAIDEz7KGwIA==
싱가포르 최대물류업체 GLP 산 중국계 컨소시엄… 인수가 13조
[GLP의 주가 추이 단위:싱가포르달러 자료:WSJ] 이규진 기자 = 중국계 컨소시엄이 싱가포르의 글로벌로지스틱자산(Global Logistic Properies, GLP)를 최종 인수하기로 했다고 14일 월스트리트저널(WSJ)는 전했다. 가격은 주당 3.38싱가포르달러로 결정, 지난 13일 주식시장에서 거래된 2.70 싱가포르달러 보다 25% 비싸다. 총 인수가격은 160억 싱가포르달러(약 13조2100억원)이다. 아시아 최대 물류창고업체인 GLP는 아마존닷컴과 JD닷컴을 등을 고객사로 두고 있다. 최근 전자상거래 시장이 커지면서 수익이 개선되고
2017-07-14 17:53:28
Iuu5oOultOqyjCDqs6DroLntmZTrkJjripQg67Kg7Yq464KoLCDtlbXsi6wg7IaM67mE7Li1IOuzgO2ZlCDrp57strAg7KeE7LacIOyghOuetSDsp5zslbwi
"빠르게 고령화되는 베트남, 핵심 소비층 변화 맞춰 진출 전략 짜야"
홍성환 기자 = 베트남 인구의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올해 고령화의 첫 단계인 고령화 사회에 진입했고 30년 후에는 초고령 사회가 될 전망이다. 이에 변화하는 인구 구조와 향후 부상할 주요 소비계층에 맞춰 시장 진출 전략을 짜야 한다는 조언이 나온다. 14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이 발간한 '베트남 고령화 추세 진단 및 인구구조, 소비시장 변화 전망' 보고서를 보면 올해 고령화 사회에 진입한 베트남은 31년 뒤인 오는 2048년 초고령 사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베트남은 세계에서 가장 빠르
2017-07-14 17:02:18
67Kg7Yq464KoLCDsmKTthqDrsJTsnbQg7Ja17KCc7KCV7LGF7JeQ64+EIDLrtoTquLAg7YyQ66ek65+JIOuKmOyXiOuLpCA=
베트남, 오토바이 억제정책에도 2분기 판매량 늘었다
베트남의 2분기 오토바이 판매량이 증가했다. 호찌민·하노이 등 주요 관계 당국은 오토바이를 교통체증과 환경오염의 주범으로 지목, 오토바이 수요·운행 억제 추진하고 있다.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 박선미 기자 = 베트남 관계 당국이 오토바이 수를 제한하는 규정을 통과시켰음에도 2분기 오토바이 판매량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베트남 오토바이생산자협회(VAMM)에 따르면 상반기 오토바이 판매량은 152만288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6% 증가했다. 2017년 회계연도(2016년 4월 1일~20
2017-07-14 13:29:08
7Iux6rCA7Y+s66W0IDLrtoTquLAg6rK97KCcIO2ajOuzteyEuOKApiDsoJzsobDCt+qxtOyEpCDtmZzsp50gICA=
싱가포르 2분기 경제 회복세… 제조·건설 활짝
[사진= 아이클릭아트 제공 ] 이규진 기자 = 싱가포르 경제가 2분기 회복세를 보였다. 글로벌 무역이 개선되면서 수출 전망도 낙관적이다. 14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지난 2분기 싱가포르 GDP(경제성장률)은 전분기대비 0.4% 상승했다. 지난 1분기 1.9% 수축한 점에 비하면 크게 개선됐다. 전년동기대비로는 싱가포르 GDP는 2.5% 성장했다. 지난해 말 글로벌 무역이 회복되면서 싱가포르 경기흐름도 활발해졌다. 전자기기에 대한 중국의 수요가 늘어난데다 다른 제조산업이 강화되면서 싱가포르 경제도 수혜를 입었다. 산업별
2017-07-14 11:07:56
7Iug66KwIOyeg+ydgCDtg5zqta3Ct+yduOuPhOuEpOyLnOyVhMK367Kg7Yq464KoIOumrOuNlOKApiDsnbTsnKDripQ/
신뢰 잃은 태국·인도네시아·베트남 리더… 이유는?
[쁘라윳 찬 오차 태국 총리(왼쪽부터),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응우옌 푸 쫑 베트남 공산당 서기당. 사진:연합뉴스] 이규진 기자 = 태국·인도네시아·베트남 시민들의 정부에 대한 신뢰가 작년보다 낮아진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 국가는 정치적 안정을 내세워 국민의 기본권을 제한하고 명분없이 권력을 활용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13일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 산하 연구조직인 컨피덴셜리서치(FTCR)에 따르면 올해 2분기 아세안 5개국 중 3개국(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정치심리지수(Politic
2017-07-13 17:14:31
7YOc6rWt7JeQ7ISc64+EIOuptOyEuOygkCDruYTrpqw/4oCmIO2Cue2MjOybjCwgNDYwMOyWteybkCDrtoDtjKgg7ZiQ7J2YIOq4sOyGjA==
태국에서도 면세점 비리?… 킹파워, 4600억원 부패 혐의 기소
[킹파워 면세점 로고] 홍성환 기자 = 태국 국영 면세점 사업자인 킹파워가 면세점 운영과 관련해 정부에 내야할 돈을 축소하는 비리를 저질렀다는 혐의로 기소를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잉글랜드 프로축구팀 레스터시티를 소유하고 있는 태국의 면세점 사업자 킹파워가 자국에서 면세점 사업을 하는데 있어 수천억원에 달하는 부패 혐의로 고발당했다. 비차이 스리바다나프라바 킹파워 회장과 그의 아들인 아이야왓 부회장은 방콕 스완나품국제공항에 입점해 있는 면세점 수익을 정부와 공
2017-07-13 16:13:57
IuuyoO2KuOuCqCwg64K064WEIOqyveygnOyEseyepeuloOuhnCDspJHqta0g7KCc7LmgIOqygyIg
"베트남, 내년 경제성장률로 중국 제칠 것"
[사진=아이클릭아트 제공 ] 박선미 기자 = 베트남이 오는 2018년 처음으로 중국의 경제 성장률을 넘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3일 스위스계 투자은행인 UBS에 따르면 베트남의 올해 경제 성장률은 6.5%로 관측됐다. 이는 정부가 설정한 목표치(6.7%)보다 다소 낮지만, 4년 연속 6%를 웃돌 것으로 내다봤다. 베트남은 글로벌 금융위기 때도 5%대의 비교적 높은 성장률을 유지한 바 있다. 반면 중국은 과거와 달리 성장률이 뒷걸음치고 있다는 게 UBS의 분석이다. UBS는 "중국은 고속성장을 해왔지만, 지난해 6.7
2017-07-13 15:52:40